2015.12.04

에멘탈 갈릭 텐더로인 스테이크와 트리플 갈릭 파스타를 처음 맛보다 @매드포갈릭 건대스타시티점

일주일도 안되어 매드포갈릭을 재방문하게 되었다. 그것도 저번에 갔던 건대스타시티점이다. 예상대로 던전같은 건대스타시티로 인하여 Davina는 좀 헤매이며 도착했고, 반면 Joshua 형님은 두번째 방문이라며 비교적 쉽게 도착.

이번에는 다른 쿠폰을 사용해 보았다. 안심스테이크 쿠폰이다. 정확한 이름은 에멘탈 갈릭 텐더로인 스테이크라고 되어 있는데, 나온 것을 자르다 보니 안심스테이크 위에 떡같은 재질의 얇은 밀가루(?)같은 것이 덮여 있다. Joshua 형님이 이 메뉴 별로였다고 평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안심이라 그런지 내 입맛에는 꽤나 훌륭했다. 참고로 미디움 레어로 구워달라고 했다. 브로컬리와 방울토마토 등으로 알록달록하게 장식된 것도 마음에 들고...

사이드메뉴로 주문한 갈릭 더블 치즈 퐁듀는 감자으깬 걸 치즈에 말아놓은(?) 맛이었는데, 기대했던 것 보다는 그리 마음에 들지는 않았으나, 치즈가 굳지 않게 아래에 초를 켜놓은 세팅은 꽤나 마음에 들었다.

쿠폰 이외에 우리가 주문한 또다른 메뉴는 트리플 갈릭 파스타라는 메뉴였는데, 파스타에 쭈꾸미가 들어 있다. 이런 경험은 처음이라 살짝 놀랐으나, 워낙에 쭈꾸미를 좋아하는 지라 기분 좋은 놀라움이었으며, 소스의 향이 매우 독특하여 마치 태국음식을 먹는 듯한 느낌이 들었다. 살짝 매콤한 맛이다.

이 외에도 늘 먹던 갈릭스노윙피자를 주문했고, 마지막에 배가 덜부르다며 갈릭시즐링리조또를 주문하였는데, 이것 때문에 예산을 초과하고 말았다. 쿠폰을 썼는데도 8만원이 넘는... 계산하면서 살짝 당황했으나, 우리가 주문한 메뉴만 다섯가지인지라 그저 다음에는 적당히 먹기로 약속하며 배부른 상태로 매드포갈릭을 나왔다.

by 이상욱

RSS/Feedburner Facebook page GitHu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