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5.30

비빔냉면과 만두 반접시 @강남면옥 대치점

대치동 주민이 아니라서 잘은 모르지만, 이 동네에 유명한 냉면집이 두 곳 있는 듯하다. 하나는 함흥면옥이고 또 다른 하나는 강남면옥이다. 공교롭게도 두 냉면집이 바로 옆에 붙어 있다. 어느 곳을 선택할까 고민하다가 강남면옥으로 결정했다.

강남면옥을 선택한 이유는 바로 만두때문인데, 만두의 맛때문이 아니라 강남면옥에서는 만두 반접시 메뉴가 있었다. 혼자 방문할 예정인데, 냉면을 주문하면서 만두를 한 접시 먹기에는 많을 것같다는 생각때문이었다. 함흥면옥에도 있을 것같기는 한데, 인터넷으로 검색한 바로는 내가 찾지 못하여서, 우선 있다는 것이 확실한 강남면옥을 먼저 방문했다. 사실, 강남면옥은 갈비찜이 유명하다고 하는데, 혼자서 갈비찜을 먹기에는 양이 많아 보여서리...

함흥냉면하면 역시 회냉면인데, 내가 홍어를 못먹어서리... 회냉면에 사용한 회가 홍어인지 가자미인지 확실치 않아서 일단 비슷한 맛일 것이라고 생각한 비빔냉면을 주문했고, 추가로 위에서 언급했듯이 만두 반접시를 함께 주문했다. 여러 차례의 경험으로, 비빔냉면 + 만두 콤비네이션은 실패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잘 어울리는 한쌍이다.

난 평양냉면보다 면이 얇고 잘 잘리는 함흥냉면을 선호하는 편이다. 그리고, 평양냉면의 대명사인 물냉면은 정말 잘하는 집 가서 먹지 않으면 그냥 밍밍하지만 회냉면/비빔냉면 위주의 함흥냉면은 왠만하면 양념맛으로도 먹을 수 있기 때문이다. 강남면옥의 비빔냉면도 일반적인 함흥냉면의 성향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 다만, 먼저 나온 비빔냉면을 만두가 함께 나오면 시작하겠다고 방치해서인지 면들이 달라 붙어서 먹기가 다소 불편했다. 그런데, 비빔냉면의 양념이 기존에 경험했던 맛과 다소 다르다. 약간 액젓의 맛이 나는 듯한데 비린 맛은 없고 달달한 것이 정말 마음에 든다.

오랜 기다림끝에 만두도 등장, 커다른 만두가 네 개나 담겨 있는 것을 보면서 지나가는 직원을 불러 이것이 반접시가 맞느냐고 되물었는데 맞다고 한다. 만두 반접시만 먹어도 배가 부를 것같았다. 직원이 한국사람이 아니라 계산할 때까지 반접시 주문했는데 한접시가 나온 것이 아닌가 의심했다. 도대체 한접시는 이 커다란 만두 몇 개가 나오는 것인가! 만두도 나쁘지는 않았지만 그렇다고 특별하지도 않았다. 만두는 왠만하면 다 맛있다.

멀리 원정와서 먹을 정도는 아니었지만, 동네 주민이거나 어쩌다 대치동 왔는데 냉면이 땡긴다면 괜찮은 선택이 될 것이다. 갈비찜을 한 번 먹어 봐야 하는데...

by 이상욱

  •  
RSS/Feedburner Facebook page GitHu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