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2

Hi 그룹 스터디_중급영어, 마이존 사람들 다수 발견!

Hi 그룹 스터디_중급영어 모임에 세 번째 방문을 하였다. 아직은 많이 낯설기도 하고, 그래서 쭈삣쭈삣한 상태로 영어 스터디를 마치고 돌아오곤 한다. 그런데, 그 쭈삣쭈삣함이 조금씩 완화되고 있는 것을 느낄 수 있는데, 그 요인 중 하나는 아마도 아는 사람을 많이 만나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그렇다. 이번 모임에 참석한 이들 중에서 무려 네 명이 예전 마이존에서 알고 지내던 사람들이었던 것이다. 이 바닥이 생각보다 좁고, 다들 어느 스터디가 괜찮나 배회하고 있다는 느낌이 든다.

그 중 두 사람은 이미 지난 두 번의 스터디에서 알고 있었고, 두 명은 이 모임에서는 처음 대면하게 되었는데, 그 중에 한 명은 Greg이었다. 커피를 주문하려고 줄을 서 있다고 얼핏 낯이 익은 사람이 보였으나 그냥 착각이겠거니 했는데, 나중에 자리를 잡고 다른 스터디 멤버들과 모여 있을 때 Greg이 아는 척을 한다. 이제서야 생각이 난다. 그 때보다 조금 더 성숙해진 모습이라 긴가민가 했나보다. Greg은 특유의 넉살로 이미 이 모임 다른 멤버들과도 폭넓은 인맥을 형성한 듯했다. 다들 반갑게 인사한다.

그리고, 또 한명은 Damien이었다. 역시 오랜만에 본다. 다만, 마이존에서도 그러하고 여기서도 그러하고 특별한 접점을 찾지 못한 채 인사로만 끝난다. Greg과는 달리, Damien이나 난 사교성이 그리 높은 상태는 아닌 관계로... ㅎㅎㅎ;; 그나저나 Damien은 지난 번 두번째 참석 때도 나를 알아 봤다고 한다.

그나저나, 이 모임으 공식적인 명칭이 "Hi 그룹 스터디_중급영어"인 것인가? 마이존같이 짧은 이름은 없는 것인가! 이제 루돌넷에 Tag를 새로 만들까도 생각하고 있는데, 이름이 이렇게 길어서야... 어떻게 태그를 만들어야 할 지 고민이다.

by 이상욱

  •  
09.14   ㅎㅎ 그런가 봅니다. 맛집 탐방 가면 성공확률이 그리 높지 않네요. 09.14   안녕하세요, 하원전님. 시스템 트레이딩 개발자라고 하시니 반갑습니다. 증권사에서 해외선물쪽도 시스템 트레이딩을 위한 API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저같은 경우는 백테스트를 예스트레이더로 하는 편이라 아직 API를 적극적으로 이용하지는 않고 있습니다. 개발쪽으로 계속 일을 하고 있고, 전략 연구하느라 정작 시스템을 개발할 시간은 많이 부족하네요. 주식, 선물옵션, 해외선물 합해서 10년 이상 트레이딩을 하고 있기는 하지만, 재정적으로 뚜렷한 성과를 얻고 있지는 못한 실정입니다. 쉽지 않네요. 그래서, 요즘은 그냥 손실나면 취미생활에 돈 썼다라고 편안히 생각하며 즐기고 있습니다.ㅎㅎㅎ 예전에는 하루빨리 은퇴하여 전업트레이더가 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았으나, 최근에는 최대한 오랫동안 개발자로 일하면서, 트레이딩은 취미로 즐기고자 합니다. 방문과 댓글 감사합니다. 성투하세요. 09.14   거제가 음식이 맛있는 동네는 아니죠..~~~ㅎㅎ 09.14   안녕하세요. 해외선물 시스템 트레이딩을 개발할려고 여기저기 자료를 찾다가 우연히 이상욱님의 홈피까지 오게되었습니다. 이곳 홈피에서 많은 글들을 읽었는데, 프로그래머가 해외선물 매매를 하시는것을 보니 반갑기도 하고, 잘 하고 계시나 궁금하기도 합니다. 저도 20년가까이 프로그래머를 업으로 일하고 있고, 30대 초반에 40넘으면 뭘하고 먹고 살까 고민 끝에, 주식만이 답이다 생각하고 주식 공부를 오래 했네요.... 하지만 40이 훌쩍 넘은 지금도 현업 프로그래머로 일하고 있네요..ㅜㅜ; 지금은 주식매매는 시스템트레이딩으로 용돈벌이 정도만 하는 수준입니다. 요즘 해외선물을 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관심을 가지다가 시스템트레이딩으로 해외선물 트레이딩을 만들면 어떨까 고민중입니다. 혹시 경험담이나, 조언 같은것점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성투하세요.~~~ 09.13   유안타2.39 동부 2.49수준이네요. 담당자연락처 01028875385 09.13   유안타 해외선물수수료 협의직원 연락처입니다. 01054963143
RSS/Feedburner Facebook page GitHu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