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3

붓가케우동 @우동가조쿠

민웅형, 심이누나와 함께 한양대 인근의 소문난 맛집 중 하나인 우동가조쿠를 방문하였다. 오래전부터 기회가 있으면 가보고자 했는데 이제서야 맛을 보게 된다. 내가 한양대나 왕십리 쪽을 가게 되는 것은 심이누나 볼 때 말고는 없는데, 심이누나 입장에서는 근처에 있어서 그냥 가서 먹으면 되는 곳이라 오랜만에 만나는데 직장 근처 우동집을 가기도 뭐하니 이렇게 시간이 걸렸다.

우리는 모두 급격히 더워진 날씨 때문인지 붓가케우동을 선택했고, 돈가츠 토핑을 추가했다. 그리고, 크림고로케를 사이드메뉴로 선택했으며, 거기다가 추가로 새우튀김까지 추가했다. 참 다양한 것들을 먹어 보게 된다.

내가 붓가케우동이라는 음식을 처음 알게 된것은 전에 다니던 회사 코앞에 위치해 있던 마초야라는 우동 & 돈가츠 전문점을 통해서였는데, 뜨거운 국물이 아니라 시원한 쯔유 베이스에 우동을 말아 먹는다는 점이 신선하면서도 입에 맞았다. 그래서, 우동 전문점인 우동가조쿠의 붓가케 우동과 자연스레 비교를 하게 된다. 우선 우동가조쿠의 우동이 좀 더 탱글탱글하고 탄력이 있다. 뜨거운 국물에 비해서 시원한 쯔유에 말아서 먹게 되면 우동면이 좀 더 탱글탱글해 지는 경향이 있는데, 그 탱글탱글함에 있어서 미세하게 우동가조쿠의 우동면이 우월하다. 다만, 우동가조쿠의 쯔유는 간이 세서 그냥 마시기에는 좀 부담스러웠던 반면, 마초야의 쯔유는 마셔도 될 정도의 간이었다는 점이 차이점이라 할 수 있다.

붓가케우동 자체에는 높은 점수를 줄 수 있지만, 반면 토핑으로 주문한 돈가츠는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토핑이라고는 하지만 그냥 사이드메뉴같이 따로 나왔는데, 튀김은 느끼하고 고기는 질겼다. 내가 안심으로 만든 히레가츠에 익숙해져서 등심을 사용한 일본식 돈가츠의 식감을 부담스러워 하기 때문일 수도 있다.

돈가츠 뿐만 아니라 각종 튀김류는 모두 실망스러웠다. 바삭함을 느끼기 힘들 정도로 느끼하다고 해야 할까? 특히, 크림고로케는 크림의 맛보다는 생선의 비린내가 살짝 느껴졌다. 새우튀김 또한 사진에 담지는 않았지만, 새우맛을 잘 느끼기 힘들었다. 심이누나 말로는 점심때 자주 와서 맛있게 먹곤 했다는데, 저녁에는 튀기는 일을 하는 직원이 바뀌는 것이 아닐까라는 추측을 해본다.

민웅형은 우동이나 우동같이 굵은 국수를 싫어 한다며 몇 젓가락만 먹고 남겼다. 우동이 생각보다 호불호가 갈리는 음식이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우동만큼이나 대중적인 음식이 없다고 생각해 왔는데... 심지어 심이누나도 붓가케우동은 좋지만, 전반적으로 굵은 면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한다. 라면을 먹을 때도 너구리나 너구리 유사품을 선호하는 나로서는 굉장히 놀랍다.

재미있었던 해프닝이 있었는데, 한양대역에서 우동가조쿠로 가기 전에 가조쿠식당이라는 곳에 들러서 거기가 우동가조쿠인 줄 알고 먼저 와있다는 민웅형을 찾았는데, 알고 보니 다른 식당이었다. 그런데, 민웅형은 한술 더 떠서 처음에 가조쿠식당으로 가서 물도 한잔 얻어 마시고 뒤늦게 우동가조쿠로 왔다고 한다. 아마도 우동가조쿠가 잘 되어 확장을 하고 싶은데 장소가 협소한 관계로 아예 우동이 아닌 다른 일본가정식 메뉴로 근처에 새롭게 식당을 낸 것이 아닐까 추측해본다.

싱겁거나 너무 달거나, 바닐라 크림 프라푸치노 커스텀 @스타벅스 한양대점

멤버 등급 이상 볼 수 있는 부분입니다.

by 이상욱

  •  
    조경아
    만나서 반가웠어!
    2018.07.12 15:58:41
  •  
    이상욱
    이힛!
    2018.07.12 16:05:41
  •  
19:13   도움이 되었다니 뿌듯합니다. 저는 추가로 “뉴CJ헬로 롯데카드”를 발급받아서 11,000원 캐시백 이랑 6,000원 환급까지 받으니, 5천원만 지불하면 되더라구요. 대신 추가로 카드를 30만원 이상 더 쓰다보니 소비가 늘었다는... 18:33   사실 2기가 데이터 43요금제인가를 장기고객 할인으로 약.. 21000원 정도에 헬로 모바일에서 사용 중이었는데요, 매일 데이터 초과되서 만원~삼만원 씩 추가로 내다가 이대로는 안되겠다 요금제를 찾아보니, 헬로 모바일 앱에 보편 USIM 10GB 요금이 있더라구요. 그래서 이거다!! 왜 진작 안찾아봤나 서둘러 고객센터에 전화를 했습니다. 그런데...! 2013년 가입당시 단말기 지원과 함께 가입했다고 그 후로 폰이 2차례나 공기계로 바뀌었는데도 저는 가입불가라 하더군요. 그래서 죄없는 상담 직원에게 이거 너무한거 아니냐며 따져봤는데...! 친절한 상담 직원이 방법을 알려주더라구요. 다소 번거롭지만.. 22000원에 10기가 데이터라면 감수하고도 남아서 해지, 신규, 번호이전의 3단계를 진행 중입니다. 헬로모바일 앱 상에는 29000원으로 나와있는데 이 포스팅을 보고, 저도 삘받아서 고객센터에 전화도 하고 덕분에~ 데이터 스트레스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되었어요. ^^ 감사합니다~~ 07.12   이힛! 07.12   만나서 반가웠어! 07.12   이체수수료는 증권사마다 그리고 계좌마다 달라서 뭐라 말씀드리기가 어렵네요. 증권사는 매매 해보시면서 스타일에 맞는 증권사 고르시는 것이 적절할 듯 합니다. 07.12   아 그렇군요 아 그리고 이체 수수료는 있는건가요? 기본예탁금이 천만단위라... 그리고 혹시 국선 ,해선 증권사 추천좀 해주실수 있으신지요? 07.11   안녕하세요, 그루트더님. 국내선물옵션 계좌에 포지션이 없는 경우, 기본예탁증거금을 자유롭게 출금할 수 있습니다. 07.11   안녕하세요..저도 한정된 자금으로 국내선물 해외선물을 같이 하고 싶은데..님은 그렇게 하고 계신데...지금 국내선물 개시 증거금이 3천만원으로 알고 있는데..그럼 국내장이 마감한 후 이돈을 바로 출금해서 해선거래를 할 수 있는건가요?
RSS/Feedburner Facebook page GitHu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