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조앤 롤링

0등급 이상만 볼 수 있는 부분입니다.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조앤 롤링 출간된 모든 해리포터 시리즈를 책으로 읽었지만, 정작 책을 직접 구매해서 본 것은 마지막 시리즈가 유일한 듯 하다. 보통 학교에서 빌리거나 지인에게 빌려서 해결할 수 있었으나,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지인들의 해리포터에 대한 흥미는 갈수록 떨어졌기 때문인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그래서, 단지 일곱번째 시리즈인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만이 책장에 꽂혀 있는 상태이다. 갑자기 이 unstable한 상태가 마음에 들지 않아 1-6 시리즈를 구매해서 꼽아버릴 지도 모를 일이다.

일곱번째 시리즈인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이 출간된 지도 꽤나 오랜 세월이 흘렀음에도 불구하고 새삼스레 지금에서야 그토록 강렬하게 읽으려고 한 이유는 다름아닌 이번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이 영화로 출시되기 때문이다. 두 개의 볼륨으로 나뉘어 출시되는데 첫번째 볼륨이 이번 16일에 한국 개봉을 앞두고 있다. 책과 영화 둘 중에 무엇을 먼저 볼 것인가, 또는 어느 한 쪽만 볼 것인가는 당연히 독자(관객)의 선택이지만, 나의 경우 책을 읽은 후에 상상했던 것과 영화를 비교하는 것을 선호하는 편이라 주로 책을 먼저 읽는다.

마지막 편의 주요 이슈는 역시, 해리포터가 일곱개의 호크룩스 중에 하나이고, 따라서, 말해서는 안되는 그 사람을 죽이기 위해서 일곱개의 호크룩스를 모두 없애야 하기에, 해리포터는 거룩한 희생을 해야 하느냐 살아남을 방법이 있느냐였는데, 작가인 조앤 롤링은 나의 예상과는 다른 결말을 준비하고 있었고, 그 결말은 사실 조금 불만족 스럽지만, 전세계의 어린이 해리포터 팬들을 고려한 결정이었음을 감안하면 이해하지 못할 것도 아니다.

또한, 영화상에서 내가 좋아하는 캐릭터인 루나 러브굿의 활약상이 생각보다 많이 나와서 기대를 하고 있다. 물론, 역시 좋아하는 캐릭터인 지니 또한 많은 씬이 예정되어 있을 것 같다.

빨리 해리포터의 마지막 시리즈가 개봉되었으면 좋겠다. 왜 이런 것은 전세계 동시개봉을 안하는 지 모르겠다.

by 이상욱 2010.12.03

Comments

 
 
왜 한국으로 출판될때는 분권이 되서 나오는 걸까.
2010-12-13 12:33:45
 
이상욱
두꺼운 책은 한국에서 잘 안팔리니까...
2010-12-13 13:03:42
 
지나가다
해리포터 시리즈는 불사조기사단, 혼혈왕자, 죽음의 성물 다 읽어봤는데
팬층이 많은 책이긴 하지만 개인적으로 애들동화라 그런지 전 정말 지루하고 별로였어요.
2012-01-10 22:04:15
 
이상욱
해리포터 시리즈의 경우에는 한국 성인들은 그다지 열광적이지 않더라구요. 특히 남자들은 그렇죠. 다만, 전 해리포터 시리즈도 정말 좋아해요.
2012-01-11 11:01:02
 

  최신글 해리포터

2014.09.29/작성중/ 2369 추가구매와 모니터암 설치, 애니암 DS-200 
09.27클래쉬 오브 클랜, 클랜전 경험하다::3 
09.27오랜만에 마늘 먹으러! @매드포갈릭 삼성타운점 with Joshua and Davina 
09.27스탠다드 커피에서 디저트 with Joshua and Davina 
09.26메인보드 고주파음, AI Charger가 원인인 듯::2 
09.18셜록 홈즈 전집 1권 『주홍색연구』 아서 코난 도일 
09.18메이즈 러너 
09.17고등학교 친구들, 호현이와 녀석들?::4 
09.16『모멘트』 더글라스 케네디 
09.11트레이딩 리뷰, 2014년 9월물 
09.09모랑해물솥밥 with Myzone 사람들 
09.09Chi Mc 한잔 with Myzone 사람들 
09.07두번째로 방문한 부다스 벨리 with 지나 
09.07다시 방문한 닐스야드 with 지나 
09.04아이폰5 배터리 교체 후기 
09.03루시 
09.02『사랑받지 못한 여자』 넬레 노이하우스 
08.30쭈꾸미와 퐁듀의 만남 @오쭈 대학로점 with 웹디동 
08.30마침내 가본 설빙 대학로점 with 웹디동 
08.28닌자터틀 
08.26뭉크, 영혼의 시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2 
08.22클래쉬 오브 클랜, 시작한 지 5일째::11 
08.18양지쌀국수 @빠리-하노이 with 민웅::2 
08.18나가사키 카스테라를 선물받다? from 민웅::3 
08.185년만에 다시 찾은 The Table with 민웅::4 
08.16오르세미술관전 @국립중앙박물관 
08.14트레이딩 리뷰, 2014년 8월물 
08.13알파스캔 AOC 2369 
08.11외장하드 EFM ipTIME HDD 3035 USB 3.0 
08.08명량::2 
 
RUDOL.NET, Since 2000